사진 게시판
  2봉장에 갔다가
  2018-07-09 19:45:38
  194
  벌집아씨

지난번 보성에있는 봉우가 로얄제리 하는것도 배우고 왕도 볼겸 왔다 갔습니다

지난해 우리가 몇번 이댁을 찾아가서 왕 씨도 받아온적이 있는데

비가 많이와서 일도 못한다며 부부가 온것이지요

한여름 이렇게  산란을 쫙 밀어준 왕이 칭찬 받는 시간이기도 하지요

조금 있으면 저 봉한 뚜겅을 뜯고 일벌들이 세상을 향해 나올겁니다


2봉장을 같이 갔습니다

옥정호를 돌아가니 여기저기 산사태 난곳이 많습니다

헐~~ 우리  봉장이 걱정이 됩니다


대문 앞쪽  평소엔 물이 하나도 없는데 이렇게 폭포처럼 내려가고 있습니다

산으로 오르고 있는데 갑자기 멧돼지 새끼가 길가에서 내려오고 있습니다

한참을 서성이더니 도망을 갑니다

멀리서 찍어 보일지 모르겟습니다


산을 조금 더 오르니 비쩍 마른 소나무 두그루가 양쪽에서 우리를 반기고 있습니다

대문처럼 느껴지기도 하지요

 



파란 하늘과 구름이 너무 이뻐서 우리는 환호성을 질렀지요

보는 그대로가 정말 그림이고 예술입니다


두 남자분은 구름이 이쁘거나 말거나 당신을  못다한 이야기 나누냐고  정신이 없습니다


요즘은 로얄제리 충판이 잘 나와주어 좀 일이 수월해서  이런 시간을 가질수도 있네요

어제 저녁무렵에도 울신랑 2봉장에 갔다가 온 모양입니다

멧돼지 새끼들이 떼를 지어서 다니고 있다고 하네요

혼자서는 무서워서 산에 못 오를듯 합니다

 


 

예민정 ㅎㅎ 오늘따라 호기심 폭발하는 글들이 많이 올라옵니다 ㅋㅋㅋ
하늘, 구름 이런 것도 사진을 찍으면 카메라에 담기나요? 너무 궁금합니다 ㅎㅎ
07-09 21:03:44 코멘트삭제
벌집아씨 이런 아름다운 모습을 볼수없어 서운하시겠지만 민정님 마음으로 상상을 하시는것이 더 아름다울수도 있을것 같습니다
대 자연을 작은 카메라에 다 담을수는 없지만 하늘 구름 모두 다 담을수 있습니다
다 되는데 밤하늘에 반짝이는 별 만큼은 안담기더라구요
07-10 09:01:17 코멘트삭제
예민정 아 그렇군요 ㅎㅎ
저는 볼 수 없어 서운한 것은 없답니다. 단지 신기할 뿐이지요.
인공색소를 쓴 것도 아닌데 자연에서 그런 오묘하고 알록달록한 색의 꽃이 피는것도 신기하구요.
07-10 19:19:00 코멘트삭제







Copyright ⓒ 두승산밑 꿀벌집 All Rights Reserved Any questions to dsbee@hanmail.net
공정 거래 위원회에서 인증한 표준약관을 사용합니다. [이용약관]
통신판매업신고 제 57호 호,정보 보호 담당자 : 김동신, 사업자등록번호 : 404-05-70042 대표자 김동신
Tel : 063-536-3384, Fax : 063-537-3384, 주소 : 전북 정읍시 덕천면 학전길 5 [580-833 ]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