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04.gif            


 

    가을로 들어서는 어느날 로얄제리 작업 때문에 새벽에 일어나 내려가는중에......

 
 

    내가 먼저나가서 훈연기에 쑥불을 붙여 벌통안에 있는 제리틀을
    꺼내놓으면 뒤이어 나온 각시가  제리틀을 모아 안으로 가져갑니다

 
 

     아래층의 로얄제리 생산작업실
    깨끗하기도 하지만 흐린날이나  비가올때 너무 좋습니다
    제리틀에 묻은 꿀냄새를 맡고 달려드는 꿀벌을 피할 수도 있으니 1석3조~~

 

 

 벌집에 저장된 화분 
꿀벌은 화분을 먹어야 로얄제리를 분비합니다
알고보면 화분도 무지무지 좋은것인데 아직 그 가치가 제대로 알려지지않았다는 것이 안타깝습니다.  꿀벌의 노력에 비하면 양봉산물중 가장 싼 것인데...

 

 잠시 기다리면 자동실행됩니다     

    지난 여름에 디카로 찍어모은 로얄제리  생산과정의 영상을 편집했습니다
    디지털 캠코더는 겨울에야 장만하여 아직 빛을 못보고 있지만 이제 어느정도 기본편집은 배웠으니
    올해는 더욱 좋은 영상으로 올려보겠습니다

 
 

     벌통에서 꺼내온 제리틀은 작업대에서 돌고 돕니다
    먼저 아래쪽에 갖다놓고 집을 자르고 충을 꺼낸후 위에 올려놓으면 내가 제리를 담고 다시 오른쪽에 놓아둡니다
    충을 꺼내는 작업을 마친 각시는 내앞에 놓인 제리틀을 청소하여 또 위로 올려놓고 그다음에 구멍마다 갓 태어난
    애벌레 한 마리씩을 옮겨넣는 작업을 합니다.

 
 

    로얄제리를 생산하는 양은 각 벌통의 세력에 따라 다르므로 꿀벌의 숫자가
    많은 통은 3줄을 끼워 넣어주고 숫자가 적은 통은 2줄을 끼워 넣어주는 것이 효율적입니다

 
   
 

    턱을 만들어 더 이상 빠지지 않도록 한 서랍식

 
 

    청소를 마치고 뺀 후 들통에 넣어놓고 한줄씩 이충하여 다시 끼웁니다


 

      왼쪽은 한바퀴 돌아온 제리틀, 오른쪽은 채취를 기다리는 제리틀...
     

 
 
  가장 숙련을 요구하는 작업
 
보이는 6각형의 집에 있는 일벌의 새끼를 꺼내어 여왕벌집에 옮겨넣는 작업입니다. 그냥 두면 일벌이 되어 나오지만 옮겨넣으면 일벌들이 로얄제리를 많이 먹이고 키우게되어 여왕이 되어 태어납니다.   너무 작아서 눈이 좋아야 하는 일
 

알에서 깬지 24시간 정도 지난  바로 요놈 을 옮겨넣으면
로얄제리만을 먹고 3일만에 저렇게 크게 자라는데 사실은 
저놈이  쓸모가 많아 너무 인기가 좋아서 탈이랍니다

     6각형 벌집 (일벌집)의 새끼를  그대로 두면 21일만에 일벌이 되어 나오지만 여왕벌집으로 옮기고  로얄제리를
    많이  먹은 애벌레는  똑같은 알이었음에도
    11일(알에서부터는 13일)일만에 체구가 훨씬 큰 여왕으로 변화되어  태어나는  신비.....
    옮겨넣으면 일벌들이 3일까지 젖(로얄제리)을 주고 밖에서 뚜껑을 닫게되고 애벌레는 젖위에 떠있는 상태에서 젖을 먹고 자라 고치를
    짓고 날개가 생기는 우화과정을 거쳐 태어납니다. 아직도 분석할 수 없는 물질이 있어  학계에서는 로얄제리의 첫 자를 따
     R  물질이라고 명명함 (분석이 불가능하니 사람은 만들수도 없겠죠?)

     

 

     移蟲작업은 알에서 깬지 12~24시간내의 새끼가 가장 좋다는   
    을  경험으로 알수 있습니다. 일정한 시간대의 새끼를 고르는
    것이 요령이고  숙련된 마눌의 솜씨입니다
     로얄제리 생산이란 프라스틱 모조여왕벌집에 일벌의
    새끼를 옮겨넣어 일벌들로 하여금 여왕으로 키우게 하는
    작업인 것이지요

   그림 같은 작품~~
 애벌레를 옮겨도 조금만 조건이 안맞으면
꿀벌들이  키우지 않고  뽑아 버려 헛수고로
끝나는데  사진은 단 한 개만 실패한 최상의
 작품~~  

 

 

 

  
  노란색  : 조건이 맞지 않아  실패한 자리
  핑크색  : 정상적으로 새끼를 키워 밀랍으로 여왕   의 집을
    만든  상태
  하얀색  : 정상적인 상태를 파손하여 내부를 찍은 상태

 

        밖에 꺼내놓아도 떠나지 않고보호하는 일벌들.
   3일이 지나면 더 이상 젖을 주지 않고 뚜껑을
 닫아 버리기  때문에  3일만에  채취하지 않으면 말짱 헛수고...
 뚜껑을 뜯고 채취해도 급속히 먹어 버려 얼마  남지 않습니다

 
 

 

 

 

 

 

 

                   예전에 만든 로얄제리생산과정  

 

     

 

       해마다 여름이면 눈코뜰새없이 바쁜 로얄제리 생산
     여름엔 하루도 쉴틈이 없습니다
     로얄제리의 생산과정을 정리하려고 사진을 찍어 모아두었지요
     이제야 머리를 쥐어짜  봅니다만 사진정리보다 설명을 달기가 더 어렵군요

     여름에는 바빠서 사진찍기를 소홀히 했더니 요즘와서 자료가 부족해 아쉽습니다
     내년에 다시 보충하여 수정하겠습니다     
      
     2001,12,9  일   운영자


      사진을 클릭하시면 각과정의 동영상을 볼수 있습니다
       

Dsc00051 copy.jpg 1

                             맨처음 공정의 이충 (離蟲)작업입니다
     1    알에서깬지 2일정도의 애벌레를 찾아 프라스틱 모조 여왕벌집에 1 마리씩  옮겨넣습니다 
     ( 아래의 일벌방에서 일벌의 알을 모조여왕벌집에 옮겨넣습니다. 로얄제리를 많이 먹으면 일벌의
      알이 여왕으로 변화됨
    )
     2    눈이 좋아야 할 수 있는 작업이지요 (쌀알옆의 애벌레 크기)
     3    한틀에 45 마리씩 옮겨넣은후 벌통에 넣어줍니다

 

 

Dsc00002 copy.jpg 2

     1    3일후....... 로얄제리를 채취하기위해 벌통안에서 틀을 꺼냅니다
     2    꿀벌들은 애벌레를 키우기 위해  밀집하여 젖을 (로얄제리) 먹이지요.
     3    위아래 벌이 가득찬 2층 벌통이라야 로얄제리가 많이 생산됩니다
                                                                      ( 노란색의 제리틀은 조립한 상태 )

 

 

 Dsc00003.jpg 3

     1    솔을 이용하여 벌을 털어냅니다
     2    한통에 하나씩 넣어놓은 틀을 꺼내어 벌을 털어내는 작업만도 한시간 가까이 걸리지요
           
     위에 올려놓으면 가져가는건 각시몫

     

 

 

 Dsc00007.jpg 4

     1    파라솔 그늘에 모아놓고 작업을 시작합니다
            새벽 5시반이면 시작하므로 상쾌한 공기가 보이는 듯 ......
     2    두사람이 해도 오후늦게야 끝나는 일이지요 ( 밤에만 나가는 시내 )

     

 

 

 Dsc00011.jpg 5

     1    잘드는 칼로 덧집을 잘라냅니다

     2     여왕벌방은 덧집을 짓습니다 (일벌방의 6각형 집과는 다르지요)

     

 

 

 Dsc00009.jpg 6

     1   그작은 애벌레가 로얄제리를 먹으니 3일만에 이렇게 자랐습니다
     2   로얄제리 위에 떠있는 애벌레를 일일이 핀셋으로 꺼내어 그릇에 담습니다
     3    애벌레를 옮겨넣은지 3일후에 채취해야 양이 가장 많습니다
              ( 3일이 지나면 애벌레가 로얄제리를 급속히 먹어 채취량이 적음)
           모아놓은 애벌레는 주인몫입니다 ( 미끈하게 잘넘어가지요. 꿩대신 닭 )

 

 

 Dsc00008.jpg 7

     1   대나무로 깎은 주걱을 사용하여 로얄제리를 병에 담습니다 (4통에서 한병정도 생산)
     2   이작업이 끝난후 다시 애벌레를 옮겨넣는 맨위의 작업을 반복합니다
          씨를 심어야 3일후에 수확하는 것이지요. 그대로 두면 11 일 후 모조리 여왕벌이됨

     

 

  

Dsc00025 copy.jpg 8

     1   로얄제리의 생명은 신선도에 있습니다
     2   채취즉시 냉동실에 넣어 보관하지요 (사진은 50g짜리)

     

 

 

Dsc00016.jpg 9

    로얄제리 전용 스치로폴 박스에 얼음과 함께 넣어 배송됩니다  (24시간내)

     


                                        words_blueleaf_new.gif  
        국산과 수입산 구별법

     
     
    로얄제리가 참 좋기는 하지만 국내산은 턱없이 부족하니 안타까운일입니다
    수입산이 분명한 것을 버젓이 국내산으로 판다든가 원산지를 밝히지 않고 파는곳이
    상당수 있는 것을 볼때에 소비자는 물론 우리 생산자들에게도 손해가 됩니다
     수입산을 국내산으로 알고 음용하였을 경우 기대에 미치지 못하니 국내산 마저 불신을
    당할 수 있기 때문이지요 

    여기 국내산과 수입산 로얄제리의 차이점을 면밀히 검토하여 올립니다     

 


 

국내산

수입산

색깔

   대개의 양봉농가들이 채취즉시 냉동실에
   보관하므로 고유의 미백색이 그대로 살아있습니다

   여러단계를 거쳐오기 때문에 변질단계인
   노란색에 가깝습니다

   1. 로얄제리 고유의 톡쏘는맛과 향이 있습니다
   2. 채취장소나 계절에 따라 다른맛이 납니다

   1 .약간 쉰맛이 나며 뭔가가 혀를 찌르는 듯이 느껴집니다
   2. 여러곳의 로얄제리를 섞어서 포장하기 때문에
       맛이 거의  일정합니다 

용기

   대개 50g 병에 담겨있습니다

   1 kg 병에 담겨있습니다 ( 50g 병에 옮겨담아
                   원산지를 속이는 경우도있음
)

기타

   생산과정에서 혼입되는 밀랍부스러기가 섞여있을 수
          있습니다

    정제하여 수입되기 때문에 깨끗합니다

                                                   기타 정황으로 구별하기  

     
      로얄제리는 한여름 외에는 생산이 어렵기 때문에 양이 적으며 그나마 겨울이 오기전에
    거의 소진되어 구하기 어렵습니다

    국산을 찾는 소비자분들은 많고 물량은 모자라다 보니 여기에 따른 부작용이 일어날 수 있는데
    국내산과 수입산을 혼합하는 경우에는 우리도 구별하기가 어렵고 심지어 로얄제리에
    다른물질을 섞는 경우도 있다하니 좋은 로얄제리 구입하기는 정말 힘이듭니다

        1. 생산농가가 아니면서도 로얄제리를 판다
       
     2. 아무리 많이 팔려도 품절되는일이없다
                                         
    ( 이런 경우는 우선 의심해볼만 하지요 )                    

                            가장 좋은 방법은 생산현장에서 직접 보고 구입하는 것입니다      
                                                  
                       2002.2. 17 일에 내용추가합니다


                                                                            Copyright ⓒ 2001 김동신. All Rights Reserved.